광고
광고

'통영시-통영에코파워', LNG발전소 상생협력 협약 체결

시사통영 | 기사입력 2021/10/14 [10:43]

'통영시-통영에코파워', LNG발전소 상생협력 협약 체결

시사통영 | 입력 : 2021/10/14 [10:43]

 

 

 

▲ 지난 13일 통영시장실에서 강석주 통영시장과 김영한 통영에코파워(주) 사장이 LNG발전소 상생협력 협약 체결을 하고 있다.                  © 시사통영

▲ 지난 13일 통영시장실에서 강석주 통영시장과 김영한 통영에코파워(주) 사장이 LNG발전소 상생협력 협약 체결을 하고 있다.          © 시사통영

▲ 지난 13일 통영시장실에서 이상석 통영상공회의소 회장(중앙)과  오귀석 통영에코파워(주) 사장(우측), 오귀석 한화건설 본부장(좌측)이 LNG발전소 상생협력 협약 체결을 하고 있다.                      ©시사통영

통영 안정국가산업단지 내 ‘통영천연가스발전소 건설사업’ 사업자인 통영에코파워(주)은 통영시와 지난 13일 통영시장실에서 지역상생발전을 위한 상호협력, 지역경제 회복,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한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통영시는 천연가스발전소 건설을 위한 각종 인허가 등에 필요한 적극적인 행정적 지원에 노력하기로 했다.

 

또 통영에코파워(주)에서는 민원발생 시 그 해결에 대해 책임지기로 하고 건설에 따른 공사, 구매, 제작 등 각종 발주 시 지역업체 참여와 지역인력을 우선 투입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그리고 본 협약식과 별도로 통영에코파워(주), 시공사인 ㈜한화건설, 통영상공회의소가 동시 상생협약서를 체결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상호간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통영천연가스 발전소 건설사업’은 정부 제6차 전력수급기본계획에 따라 광도면 안정 국가산업산업단지 내 83,268평 부지에 1조3,000억원을 투자해 1,012MW급 천연가스발전소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건설기간 동안 총 70만 명의 인력이 투입과 운영 중에는 약 150명의 인원이 상주하여 인구유입 효과와 발전사업 운영에 따라 재산세 등 연평균 약 20억의 세수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 발전소 주변지역 지원사업으로 건설기간 동안 특별지원사업비 약 84억원, 본격 가동에 들어갈 경우 연간 약 4억원을 지원받을 수 있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시 관계자는 “발전소 건립은 지역주민 의견을 적극 수렴하여 추진하겠으며, 통영에코파워(주)와는 상호 협력하여 지역사회와 상생 발전하는 방안을 적극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김병록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